서천군 한산면 동자북 마을, 제8회 행복농촌만들기 콘테스트 본선 진출

동자북 마을 체험·소득 분야 호평, 다음달 9일 최종 결과

조원순 기자

2021-08-13 13:32:37




서천군 한산면 동자북 마을, 제8회 행복농촌만들기 콘테스트 본선 진출



[충청뉴스큐] 충남 서천군은 한산면 동자북 마을이 농림축산식품부과 주관하는 ‘제8회 행복농촌마을기 콘테스트’ 체험·소득 분야에서 본선에 출전하는 영광을 안았다고 이달 13일 밝혔다.

행복농촌만들기 콘테스트는 농림축산식품부가 농촌 주민 화합 등을 위해 지난 2014년부터 추진하는 전국 단위 행사로 주민과 지자체가 함께 노력한 사례를 심사해 주민화합과 마을공동체 활성화가 뛰어난 마을을 선정하고 시상한다.

올해 콘테스트에서는 마을 만들기 3개 분야, 농촌 만들기 2개 분야 등 총 5개 분야에 전국 107개 시·군 1994개 마을이 참여, 경합을 벌인 가운데 전문가와 시민단체로 구성된 평가단이 비대면 온라인 심사를 거쳐 최종 25개 마을을 본선 진출 마을로 확정했다.

이번에 본선 진출이 확정된 동자북 마을은 그간 주민 모두가 한마음 한뜻이 되어 농촌체험, 소득창출 등 여러 가지 공동체 사업을 벌여 왔다.

특히 한산소곡주, 한산세모시 등 지역 특화 자원을 기반으로 하는 농촌체험마을로 지정되어 한옥스테이, 소곡주 빚기 체험, 모시배틀, 짚공예체험, 모시 음식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프로그램 운영하고 있으며 한산소곡주 가공장을 운영하며 판매해 체험과 더불어 소득 창출도 하고 있다.

이렇게 다양한 농촌체험, 소득창출 등 공동체 활동의 성과를 인정받아 전국대회 본선에 진출한 한산면 동자북 마을은 다음달 9일 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본선 콘테스트에 참가한다.

노박래 서천군수는 “이번 본선진출을 계기로 지속적으로 마을공동체 발굴 프로그램을 추진해 서천만의 특색이 살아있는 농촌, 활력이 넘치는 행복한 마을 공동체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농림축산식품부는 다음달 9일에 본선 진출한 25개 마을을 대상으로 현장심사와 최종 콘테스트 점수를 합산해 순위에 따라 대통령상, 국무총리상, 장관상과 최대 3천만원의 시상금을 수여한다.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