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취약계층 아동‘디딤씨앗통장’지원 확대

월 10만원내 정부 매칭비율 1:2로 확대

서유열 기자

2022-01-25 06:33:28




당진시 취약계층 아동‘디딤씨앗통장’지원 확대



[충청뉴스큐] 당진시가 사회 진출에 첫발을 내딛는 취약계층 아동의 자산형성을 지원하는 디딤씨앗통장의 정부 매칭 비율과 금액을 올해부터 확대한다.

시는 정부의 자립준비 청년 지원강화 방안에 따라 디딤씨앗통장의 정부 분담 비율을 아동 적립금액의 2배로 상향 조정한다.

지원 한도도 월 5만원에서 10만원으로 확대된다.

디딤씨앗통장은 취약계층 아동이 사회에 진출할 때 필요한 초기비용 마련을 지원하고자 정부가 2007년부터 운영한 사업으로 그동안 보호아동이 디딤씨앗통장에 적립한 금액만큼 매칭해 지원했으나 올해부터는 아동이 적립한 금액의 2배로 확대된다.

적립금은 대상 아동이 계좌 만기 후 만18세 이후에 학자금, 주거비 마련, 취업훈련 등의 자립을 위한 용도에 한해 사용할 수 있다.

박우학 여성가족과장은 “이번 지원 확대를 통해 아동 양육에 대한 경제적 부담 경감과 아동의 자립지원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지역 아동들이 건전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전
다음